디지털자산 커뮤니티 앤츠코인넷

[프로젝트 톺아보기]이더리움 단점 보완…3세대 가상자산 ‘테조스’

작성자 블록학과 조회수 177 작성일 21.07.28  15:11

2017년 ICO서 2600억원 모금…투자자 집단소송에 2500만달러 배상
온체인 거버넌스, 참여자 자체 블록체인 수정 가능…비용‧시간 절감
랜덤 대표자 선출 ‘유동지분증명’ 사용…대표자끼리 합의해 의사결정

1628574843_0_6980962a6d1de73c89d6b8c9e4a6f0fa.png

테조스는 이더리움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출시된 3세대 가상자산이다. 참여자가 스스로 블록체인 정책을 결정하는 온체인 거버넌스와 랜덤으로 대표자를 선정해 합의하는 의사결정인 유동지분증명 방식이 특징이다.

가상자산 가격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테조스의 시가총액은 28일 기준 24억달러(한화 2조7746억원) 규모로 가상자산 순위 44위에 자리해있다. 24시간 거래량은 8580만달러(한화 992억원) 수준이며, 최고가격은 8.4달러, 최저가격은 0.3146달러다. 테조스의 총 공급량은 현재 8억8397만7124개(XTZ)로 매년 5.5%의 인플레이션이 있다.

테조스는 캐슬린 브라이트만, 아서 브라이트만 부부가 2014년 창시했다. 테조스의 화폐 단위는 XTZ이다. 이더리움의 대안으로 출시된 테조스는 이오스, 카르다노(에이다)와 함께 대표적인 3세대 가상자산으로 불린다.

태그 #테조스
내용

* 상업성 글이나 욕설등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다음글 [프로젝트 톺아보기]스팀, 양질의 콘텐츠 생산자에 합당한 보상
이전글 [프로젝트 톺아보기]개별 블록체인 연결하는 프로젝트 ‘코스모스’